박유천, 은퇴 번복하고 '새 앨범' 발표한다

인사이트박유천 SNS


[뉴시스] 이호길 인턴 기자 = 가수 겸 배우 박유천이 앨범을 발표하고 컴백한다.


박유천은 지난달 3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랜 시간 앨범을 기다려주시던 팬분들께 반가운 소식 전해드린다"며 "현재 앨범 발매를 위해 준비 중이며 곧 좋은 앨범을 가지고 인사드리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태국에서 단독 팬사인회 및 미니 콘서트 개최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박유천은 마약 투약 의혹이 제기되자 연예계 은퇴 의사를 밝혔으나 이를 번복하고 활동을 재개했다.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그는 지난해 7월 필로폰 투약 혐의로 재판에 넘겨져 징역 10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당초 해당 의혹이 처음 불거지자 "사실이라면 연예계를 은퇴하겠다"고 배수진을 쳤지만, 지난 5월 한 방송에서는 "용서를 구하는 시간을 갖고 싶었다"며 복귀 의지를 드러냈다.


지난달 27일에는 온라인 팬미팅을 열고 수익금을 일본 홍수 이재민에게 기부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트위치

<저작권자 © 뉴시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