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의료진 위해 '의료용 멸균가운 1000벌' 기부한 박성광♥이솔이 부부

인사이트SM C&C


[뉴시스] 이수민 인턴 기자 = 개그맨 박성광이 예비 신부 이솔이와 함께 1500만원 상당의 의료용 멸균 가운 1000벌을 기부했다.


두 사람은 무더운 여름까지 코로나19가 장기화 됨에 따라 체력적 부담이 큰 의료진들을 위해 의료용 멸균가운 1000벌을 '대한의사협회'에 기부했다.


이번 기부는 오는 8월 15일 결혼을 앞둔 박성광과 이솔이가 부부의 이름으로 함께한 첫 기부인 만큼 의미가 각별하다.


인사이트SBS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


박성광은 "평소에 아내를 통해 의료진분들의 노고에 대해 익히 들어왔었고, 요즘 코로나가 장기화되면서 힘들고 지칠 수 있는 시기라고 생각했다. 현장에서 고생하고 계신 분들에게 피부에 직접 와 닿을 수 있는 기부를 하고 싶었다"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헌신하고 있는 방역 관계자들에게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박성광은 앞서 지난 2월 코로나19로 도움이 필요한 소외계층 아동들을 위해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1000만원을 기부했으며, 지난 4월에도 취약계층을 위해 손소독제 300개를 기부하는 등 꾸준한 선행 행보를 보여주고 있다.


한편 박성광, 이솔이 예비 부부는 현재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출연 중이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는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저작권자 © 뉴시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