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오늘(14일) '서울~부산' KTX 승차권 '반값'에 풀린다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뉴시스] 신대희 기자 = 13일 코레일 광주본부는 하계휴가 기간을 맞아 오는 20일부터 다음 달 10일까지 운행하는 KTX를 50% 할인된 가격에 이용할 수 있는 '둘이서 KTX 반값' 상품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는 가족·친구 등 둘이서 함께 타면 KTX 일반실을 반값에 이용할 수 있는 특가 상품이다.


2인 기준 광주 송정~용산 구간을 9만3600원에서 4만6800원으로 구매할 수 있다. 목포~용산은 10만5600원에서 5만2800원에 예매할 수 있다.


한국철도 광주본부는 오는 20일부터 다음 달 10일까지 'KTX 동반석'도 최대 70%까지 할인 판매한다.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사진 / gettyimagesBank


동반석은 소규모 여행객을 위한 4인 묶음 좌석으로 일행끼리 안심하고 여행할 수 있다.


열차별 할인 좌석이 한정돼 있어 서둘러 예매해야 한다.


이번 할인 승차권은 오는 14일 오후 2시부터 한국철도 누리집, 스마트폰 앱 '코레일톡'에서 살 수 있다.


한국철도 관계자는 "이동 동선 분리, 자동 분사형 손 소독기 설치, 열차 안팎 소독 등으로 꼼꼼한 방역을 하고 있다"며 "이번 승차권 할인 판매가 지역 경제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인사이트뉴시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사진 / gettyimagesBank

<저작권자 © 뉴시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