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초중고생, 코로나19 때문에 '여름방학' 10일 이상 줄어든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 = 인사이트


[뉴시스] 하경민 기자 = 부산지역 초·중·고교의 여름방학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예년보다 초등학교는 10일 늦어진 8월 1일부터, 중·고교는 20여일 늦어진 같은 달 8일부터 실시한다.


부산시교육청은 13일 초·중·고교의 여름방학 일정을 발표했다.


대부분의 초등하교는 8월 1일부터 31일 동안 방학을 실시하고, 일부 초등학교는 7월 14일부터 8월 21일 사이에 방학에 들어가는 등 방학 시작일이 다양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 = 인사이트


중학교 대부분은 8월 8~15일 사이에 시작해 같은달 30일까지 16~24일간 방학을 실시하고, 고등학교의 경우도 8월 8~22일 사이에 시작해 같은달 30일까지 9~16일간 방학을 실시한다.


이번 여름방학 기간은 예년의 초등 44일과 중·고교 30일 보다 각각 10일 이상 짧다.


또 예년에는 여름방학 일정이 학교 급별로 대부분 비슷했으나 올해는 코로나19 영향으로 방학 시작일과 종료일은 물론 기간도 학교급·학교별로 다양하다.


시교육청은 방학 시작 2주일 전부터 각급 학교에서 여름철 물놀이 및 교통사고에 대한 안전예방 교육과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수칙 준수 교육 등을 철저히 하고, 방학기간 동안 꿈·끼 탐색을 위한 가정학습과 독서 등 활동이 다양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지도를 강화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방학 기간 중 방과후학교는 학생·학부모의 요구를 최대한 반영해 운영기간과 운영시간, 프로그램 개설 등을 학교운영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결정, 운영할 계획이다. 돌봄교실도 학생과 학부모의 요구를 반영해 운영할 방침이다.


원옥순 시교육청 유초등교육과장은 "이번 여름방학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예년에 비해 방학기간이 짧고, 야외 체험활동에도 제약이 많다"며 "이 같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학생들이 꿈과 끼를 키우고 가족과 함께 다양한 추억을 만드는 여름방학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시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