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조건 '기모노' 입으란 일본 방송 요구 거절하고 당당히 '한복' 입고 생방송한 이정현

인사이트SBS '집사부일체'


[뉴스1] 고승아 기자 = 배우 이정현이 일본 방송에서 기모노를 요구했으나, 한복을 입고 무대를 했다고 밝혔다.


12일 오후6시25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는 '한국의 레이디 가가'이자 '테크노 여전사'라고 불리는 90년대 대표 멀티 엔터테이너 이정현이 사부로 등장했다.


이날 이정현은 멤버들과 함께 웰컴드링크를 마시며 집을 투어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집사부일체'


특히 트로피가 전시된 방에서 NHK '홍백가합전' 트로피가 있었고, 김동현은 "큰 이슈가 됐던 일이 있지 않았나"라고 말했다.


이에 이정현은 "NHK에서 무조건 기모노를 입으라고 했는데 알겠다고 하고, 제가 그냥 그날 한복을 입고 나갔다. 회사에서는 난리가 났다"고 밝혔다.


한편 '집사부일체'는 매주 일요일 오후 6시25분 방송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NHK '홍백가합전'


Naver TV '집사부일체'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