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동 안하고 집에서 '매형 드라마' 보며 시간 보내는 지드래곤 근황

인사이트사진 제공 = 에잇세컨즈


[뉴스1] 장아름 기자 = 그룹 빅뱅 지드래곤과 그의 누나 권다미가 배우 김민준을 응원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권다미는 지난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동생 지드래곤과 나눈 문자 메시지를 캡처한 이미지를 공개했다.


인사이트Instagram 'damikwon_'


공개된 이미지에서 지드래곤은 누나 권다미에게 매형 김민준이 출연하는 JTBC 새 수목드라마 '우리 사랑했을까' 방송 화면을 찍어 보냈다.


이에 권다미는 동생에게 "보고있나 아들도"라고 말했다. 지드래곤은 "ㅋㅋ"이라 답했고, 권다미는 캡처한 이미지에 "예쁜 아들도 본방사수 감사합니다 히히"라고 적었다.


인사이트Instagram 'damikwon_'


앞서 권다미는 '우리 사랑했을까' 첫 방송 당일인 지난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본방사수를 당부하는 홍보글을 올리며 내조를 톡톡히 해냈다. 그는 "내 여보 파이팅"이라 남기며 남편 김민준을 응원했다. 


한편 권다미와 김민준은 지난해 10월 부부의 연을 맺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