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확진 판정 받은 여고생과 접촉한 '연기학원' 수강생 7명 '코로나19' 양성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뉴시스] 김진호 기자 = 대구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와 접촉한 연기학원 수강생 7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2일 밝혔다.


이들은 전날 확진 판정을 받은 대구시 여고생 A양과 접촉해 감염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대구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총 6917명으로 늘어났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방역당국은 이들을 격리조치하고 접촉자 및 이동 동선을 조사 중이다.


앞서 A양은 전날 인후통 등의 증상을 보여 실시한 북구보건소 선별진료소 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저작권자 © 뉴시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