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프' 같은 비현실적 꽃미모로 '덕통사고' 유발한 '뉴이스트' 황민현 무대

인사이트Mnet '엠카운트다운'


[뉴스1] 김민지 기자 = 그룹 뉴이스트가 역대급 퍼포먼스로 짜릿한 전율을 선사했다.


뉴이스트는 14일 오후 방송된 엠넷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해 미니 8집 '더 녹턴'(The Nocturne) 타이틀곡 '아임 인 트러블'(I’m in Trouble)부터 서브곡 'Back To Me'(평행우주)까지 다채로운 매력을 한껏 담아낸 무대로 화려한 컴백 무대를 장식했다.


먼저 이날 방송에서는 쉽게 잠들지 못하는 상념의 밤을 뉴트로 감성으로 풀어낸 서브곡 'Back To Me' 무대가 처음 공개됐다. 뉴이스트는 트렌디하면서도 청량한 매력을 발산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타이틀곡 '아임 인 트러블'에서 흑과 백의 감각적인 의상을 입고 등장한 뉴이스트는 강렬한 카리스마와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단번에 무대를 장악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net '엠카운트다운'


완급조절의 퍼포먼스와 곡의 흐름에 따른 섬세한 표정 연기는 치명적인 섹시미를 한층 배가시키며 보는 이들을 전율케 했다.


이처럼 뉴이스트는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비주얼과 깊어진 분위기로 청량부터 섹시까지 상반된 감성의 두 곡을 완벽하게 소화, 감탄을 자아냈다.


뉴이스트는 지난 11일 미니 8집 발매와 동시에 각종 온라인 음원 및 음반 차트 상위권을 차지, 13개 지역의 아이튠즈 앨범 차트에서 1위를 기록한 데 이어 21개 지역에서 톱10에 오르는 등 국내외에서 뜨거운 인기를 끌고 있다.


한편 뉴이스트는 15일 KBS 2TV '뮤직뱅크'를 통해 타이틀곡 '아임 인 트러블'을 선보일 예정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Mnet '엠카운트다운'


Naver TV '엠카운트다운'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