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들에게 자기 소개 안 시켜준다고 동생 머리 소주병으로 내려친 남성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뉴시스] 김정화 기자 = 자신을 소개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격분해 소주병으로 폭행한 70대에게 징역형의 집행유예가 선고됐다.


대구지법 제1형사단독(부장판사 이호철)는 술병으로 뒤통수를 내려친 혐의(특수상해)로 A(73)씨에게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고 3일 밝혔다.


마을 노인회장인 A씨는 지난해 9월21일께 마을주민들과 친목 도모 여행 중 식사 자리에서 자신의 사촌 동생이자 이장인 B(67)씨가 자신을 소개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격분해 소주병으로 뒤통수를 내려친 혐의로 기소됐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이 과정에서 B씨는 전치 3주 상해를 입었다.


재판부는 "잘못이 가볍지 않지만 반성하고 있는 점, 범행 수단 및 결과, 범행 후 정황 등을 종합했다"며 양형의 이유를 설명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저작권자 © 뉴시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