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곤드레만드레' 한 곡으로 '수십억원' 벌어 집안 빚 다 청산했다는 박현빈

인사이트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뉴시스] 남정현 기자 = 가수 박현빈이 자신의 첫 히트곡 '곤드레 만드레'로 당시 가졌던 빚을 청산했다고 밝혔다.


지난 2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서는 최정원, 이창민, 육중완 밴드, 포레스텔라, 퍼플레인, K타이거즈 제로가 출연했다. 이날 트로트 가수 박상철과 박현빈이 전설로 출연했고, 팀 대결로 진행됐다.


박현빈은 포레스텔레가 선보인 '곤드레 만드레'에 대해 소개하며 "저의 첫 히트곡이다. 저한테 있어서 대박 히트곡이다. (당시)스케줄로 따지면 한 달 150개 이상(을 소화했다)"이라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MC 정재형이 "그렇게 활동했으면 수입도 어마어마했을 것 같다"라고 하자 박현빈은 "평생 가지고 있던 모든 빚을 '곤드레만드레' 한 곡으로 청산했다. (당시 수입이)준재벌급"이라고 밝혔다.


박현빈은 "빚을 모두 갚은 날 온 가족이 울었다. 부모님, 할머니, 할아버지도 다 우셨다"고 회상했다.


그러면서 "사실 다들 좋아했던 곡은 아니었다. 곡이 많이 돌았고, 이 곡을 듣고 악보를 던진 분도 있다고 들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Naver 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저작권자 © 뉴시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