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방 주인 '칼'로 찌른 남성 목숨 걸고 뒤따라가 붙잡은 대구 시민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뉴시스] 이은혜 기자 = 대구의 한 PC방에서 업주에게 금품을 요구하며 흉기를 휘두른 3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대구 남부경찰서는 강도상해 혐의로 A(39)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17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17일 오전 4시 15분께 대구시 남구의 한 PC방에서 업주 B(40대)씨에게 금품을 요구하며 흉기로 B씨의 옆구리를 한 차례 찌른 혐의를 받고 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A씨는 PC방 인근 노상에서 한 행인에게 도움을 요청해 B씨를 현행범 체포한 뒤 경찰에 신병을 인계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는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으며 다행히 생명에 지장이 없는 상태"라며 "B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동기 등을 조사한 뒤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저작권자 © 뉴시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