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서 생후 '1개월' 갓난아기 '우한 폐렴' 감염됐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korea


[뉴시스] 문예성 기자 = 중국에서 1개월 된 아기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돼 지금까지 최연소 환자로 기록됐다.


4일 중국 중앙(CC) TV에 따르면 구이저우(貴州)성 위생건강위원회는 "전날 1개월 된 여자 아기를 포함해 총 10명이 신종 코로나 감염증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 아기는 다른 지역 출신으로 구이양에 상주하고 있으며, 현재 구이저우성 인민병원에서 격리치료를 받고 있다.


아직 아기의 감염 경로는 정확히 밝혀지지 않았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korea


위원회는 "현재 아기의 병세는 안정적"이라고 밝혔다.


앞서 베이징에서는 9개월 아기가 확진 판정을 받은 적이 있다.


한편 구이저우성에서는 56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고, 중증과 위독한 환자는 12명인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 뉴시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