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춘'인 오늘(4일) 전국 영하 10도 한파 몰아치고 '눈' 내린다

인사이트MBC '역도요정 김복주'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오늘(4일)은 봄이 시작된다는 절기인 입춘(立春)이지만 아침 출근길은 쌀쌀한 날씨가 이어지겠다.


4일 기상청은 화요일인 이날 아침기온은 영하 10도 이하로 떨어져 강추위가 예상된다고 밝혔다.


오후부터는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비 또는 '눈'이 오는 곳도 있겠다.


예상적설량은 중부지방(강원 동해안 제외), 전북, 경북 서부내륙, 제주도 산지, 서해5도, 울릉도, 독도에 1~5㎝, 전남과 경남 북서내륙에 1㎝ 내외다. 


인사이트MBC '역도요정 김복주'


아침 최저기온은 -12~-1도(평년 -12~-1도), 낮 최고기온 3~10도(평년 2~8도)로 예보됐다.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이날은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국 미세먼지농도는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한파특보가 발표된 강원 내륙과 경북 북동산지에는 내일 아침기온이 -12도 이하로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고 전했다.


이어 "추위가 6일까지 지속되면서 그 밖의 중부내륙과 일부 남부내륙에도 특보가 확대될 수 있다"며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해달라"고 당부했다.


인사이트MBC '역도요정 김복주'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