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2일) 날씨는 포근한데 미세먼지 때문에 또 야외 데이트 못 한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2월의 첫 일요일인 오늘(2일)은 낮 최고 기온이 11도까지 오르는 등 포근한 날씨가 기다리고 있다.


2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아침 최저 기온은 -8∼2도, 낮 최고 기온은 3∼11도로 평년(최저 –12∼-1도·최고 1∼8도)보다 2~4도 높겠다.


다만, 다음날인 3일부터는 찬 공기가 유입돼 기온이 크게 떨어질 것으로 보인다.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3도, 인천 -2도, 춘천 -5도, 강릉 -1도, 대전 -3도, 대구 -1도, 부산 2도, 전주 -2도, 광주 -1도, 제주 6도 등이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낮 최고기온은 서울 4도, 인천 3도, 춘천 5도, 강릉 8도, 대전 9도, 대구 9도, 부산 11도, 전주 7도, 광주 9도, 제주 10도로 예상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서울·경기·강원 영서·세종·충북·부산·대구·울산·경남·제주권은 '나쁨', 그 밖의 지역은 '보통' 수준이겠다.


대기 정체로 인해 전날 유입된 국외 미세먼지와 국내 발생 미세먼지가 축적됐기 때문이다. 다만 오후부터는 대기 확산이 원활해지면서 농도가 나아질 것으로 보인다.


동해 먼바다는 물결이 매우 높고 바람도 매우 강하니, 항해나 조업 선박의 경우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