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한 폐렴' 때문에 전부 품절된 '손 소독제' 단돈 3천원으로 집에서 만드는 방법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에 불안해하는 이들로 마스크와 손 소독제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이에 따라 편의점에서는 마스크, 손 소독제 등 품목에 대해 발주 수량을 제한하고 있으며 온라인 몰과 홈쇼핑에서는 이미 품절된 상황이다.


그렇다고 해서 걱정할 필요는 없다. 단돈 3천 원으로 집에서도 손 소독제를 간단하게 만들 수 있는 방법이 있으니 말이다.


먼저 약국에서 구매할 수 있는 글리세린과 무수 에탄올 99%짜리, 소독제를 담을 작은 펌핑용기 100mL 하나를 구매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이때 무수 에탄올의 경우 꼭 99%가 아니더라도 83%를 사용해도 무방하다.


모든 재료가 준비되면 에탄올 99%와 물의 비율을 7:3으로 혼합한다. 단, 에탄올 83%를 사용할 경우 8:2의 비율로 맞춰준다.


물로 70% 희석된 에탄올이 살균효과가 가장 크기 때문에 비율을 정확히 맞추는 것이 중요하다.


그리고 희석한 에탄올 혼합물에 글리세린 1~10mL를 넣는다. 글리세린을 사용하는 이유는 에탄올로 손을 세정했을 때 피부가 건조해질 수 있음을 방지하기 위함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YouTube '로형제TV'


글리세린까지 넣으면 이제 혼합물을 잘 섞어준 후 펌핑용기에 담아 사용하면 된다.


바이러스 감염 예방을 위해 무엇보다도 중요한 게 개인위생 관리이며 손을 청결하게 유지하는 것이 기본이다.


간단한 방법으로 소독제를 만들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철저히 대비하는 게 좋겠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