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P 연습생 3년한 '낭만닥터2' 안효섭이 피아노 치며 '러브송' 부르는 달달 영상

인사이트SBS '낭만닥터 김사부 2'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SBS '낭만닥터 김사부 2'에서 훈훈한 서우진 역으로 열연을 펼치고 있는 배우 안효섭.


잘생긴 외모로 연기도 잘해 인기를 끌고 있는 안효섭이 노래마저 잘해 누리꾼 사이에서 화제다.


안효섭은 사실 아이돌을 준비했던 배우로, 과거 JYP엔터테인먼트에서 약 3년간 연습생 생활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노래와 악기 연주에 재능이 있는데, 그가 취미로 노래를 부르며 올린 과거 영상들이 새삼 재조명되고 있다.


인사이트YouTube 'InstyleKoreaTV'


특히 안효섭이 피아노로 반주를 직접 치며 성시경의 '난 좋아'를 부르는 유튜브 영상은 그의 인기가 높아짐과 동시에 조회수가 폭발하고 있다.


성시경 못지않은 달달한 음성으로 '난 좋아'를 부르는 안효섭의 영상은 로맨틱하기 그지없다.


가늘고 예쁜 손으로 피아노를 치는 모습은 영화 속 남자 주인공을 방불케 한다.


연기자와 가수 활동을 병행해도 될 만큼 음악적 재능이 있는 안효섭의 '러브송'을 직접 감상해보자.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InstyleKoreaTV'


YouTube 'InstyleKoreaTV'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