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살 되자마자 '구독자 200만' 돌파해 돈 쓸어모으고 있는 진정한 '영앤리치' 펭수

인사이트YouTube '자이언트 펭TV'


[뉴시스] 최지윤 기자 = '펭수'의 인기가 식을 줄 모르고 있다.


29일 EBS에 따르면, 유튜브 채널 '자이언트 펭TV'는 9개월 만에 구독자 200만명을 넘어섰다. 지난해 11월28일 100만명을 달성한 후 약 2달 만이다.


누적 조회수는 26일 기준 1억8000뷰를 달성했다. 지난 22일 '골디(골든디스크) 비하인드' 콘텐츠 업로드 후 해외 시청자는 4.3%에서 20.8%로 늘었다. 전체 구독자 중 여성은 61.3%, 남성 38.7%, 시청 연령층은 만 18세~24세 20.6%, 만 25세~35세 31.6%, 만 35세~44세 28.7%, 만 45세~54세 12.8%로 전 세대의 사랑을 받고 있다.


인사이트YouTube '자이언트 펭TV'


펭수는 EBS 1TV 어린이 프로그램 '자이언트 펭TV'의 주인공이다. 나이는 10세, 키는 210㎝로 엉뚱하고 실수를 많이 하지만 귀여운 외모로 인기를 끌고 있다.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MBC TV '놀면 뭐하니?' SBS TV '정글의 법칙' 등 지상파 예능물에 출연했고, 1월1일 열린 보신각 타종행사에는 시민대표 11인으로 선정돼 참석했다. MC 유재석을 비롯해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의 여성 컬링 대표팀인 '팀 킴', 밴드 '노브레인' 등과 컬래버레이션을 진행했다. '제34회 골든디스크어워즈'에선 시상자로 참석, 그룹 '방탄소년단'과 함께 춤을 췄다.


펭수는 "많은 분들의 사랑 덕분"이라며 "구독자 100만명이 된 날이 얼마 지나지 않았는데 벌써 200만이 되다니 정말 기쁘고 감사하다. 언제나 초심을 잃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자이언트 펭TV'의 이슬예나 PD도 "한분 한분의 마음에 닿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면서 "앞으로도 진심 어린 콘텐츠로 보답하겠다"고 했다.


인사이트Instagram 'giantpengsoo'

<저작권자 © 뉴시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