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 '우한폐렴' 전염 우려해 관객 없는 '컴백쇼' 연다

인사이트Instagram 'superjunior'


[뉴스1] 김민지 기자, 고승아 기자 = 그룹 슈퍼주니어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우한폐렴)로 인해 컴백쇼 녹화를 비공개로 진행한다. 팬들이 참여하지 않는 V라이브는 일정 변경 없이 방송된다.


27일 슈퍼주니어 소속사 레이블 SJ 측은 공식 팬 커뮤니티를 통해 "최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관련한 상황으로 인해, 28일 예정되어 있는 V라이브 '슈퍼주니어 더 스테이지'(SUPER JUNIOR THE STAGE) 모든 녹화는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라며 "미리 준비된 부분들로 인해 일정 변경이 힘들어 부득이하게 비공개 녹화로 진행되는 점 신청해주신 팬 분들의 양해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슈퍼주니어는 이날 오후 수백 명의 팬들이 참석한 가운데 컴백쇼 사전 녹화를 진행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최근 국내에도 우한폐렴이 확산되고 있음에 따라 팬들의 건강을 우려, 부득이하게 녹화를 비공개로 전환하게 됐다. 사전 녹화는 관객 없이 그대로 진행하며 관련 콘텐츠는 차후에 공개될 예정이다.


인사이트Instagram 'superjunior'


다만 이날 오후 6시30분 생방송될 네이버 V라이브 '슈퍼주니어의 2YA2YAO! LIVE @ SJ THE STAGE'는 변동 없이 진행한다. 슈퍼주니어 멤버들이 출연할 '슈퍼주니어 더 스테이지' 생방송에서는 타이틀곡 '이야이야오' 무대가 최초 공개될 예정이어서 기대를 모은다.


한편 슈퍼주니어는 28일 오후 6시 정규 9집 리패키지 앨범 '타임리스'(TIMELESS)의 전곡 음원을 발매하고, 같은 시각 타이틀곡 '이야이야오'(2YA2YAO!) 뮤직비디오를 동시 오픈한다.


인사이트Instagram 'superjunior'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Korea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