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실 팔이 너무 짧아 '헤드폰' 스스로 못 쓰는 '3등신' 펭수

인사이트YouTube "자이언트 펭TV'


[인사이트] 권태훈 기자 = 최고의 크리에이터가 되기 위해 남극에서 한국으로 건너온 펭수.


펭수는 넘치는 유머 감각과 귀여운 외모로 대중의 마음을 훔치며 EBS 메인 캐릭터로 자리매김했다.


그래서인지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상에는 펭수와 관련된 게시물이 속속 올라오고 있다.


그중에서도 가장 시선을 모은 건 짧은 팔 길이 때문에 스스로 헤드폰을 못 쓰는 펭수의 모습이다.


YouTube "자이언트 펭TV'


공개된 사진에는 헤드폰을 머리에 쓰기 위해 안간힘을 쓰는 펭수의 모습이 담겼다.


펭수는 헤드폰을 번쩍 들어 올려 헤드폰을 머리에 쓰려고 했다.


그러나 펭수의 노력에도 결과는 그의 뜻대로 되지 않았다.


인사이트YouTube "자이언트 펭TV'


팔 길이가 짧아 펭수가 스스로 헤드폰을 쓸 수 없었던 것이다.


짧은 팔로 헤드폰을 쓰려고 아등바등하는 펭수의 모습은 보는 이들의 흐뭇한 미소를 유발했다.


이 모습을 본 누리꾼들은 " 너무 귀엽게 못 한다", "이마저도 너무 귀엽다", "펭수 사랑해"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펭수는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30분 EBS1 '자이언트 펭TV'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자이언트 펭TV'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