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설날인 오늘(25일) 최대 14도까지 올라 '포근'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임경호 기자 kyungho@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민족의 대명절 설날인 오늘(25일)은 낮 기온이 10도 이상 오르며 포근한 날씨가 예상된다. 


다만 제주도는 오후부터 비가 내릴 전망이다.


25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중국 북동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전국에 구름이 많고 제주도는 흐리겠다. 


제주도에서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비가 내릴 전망이다. 예상 강수량은 5~30mm다. 경북 북부 동해안에는 전날 밤부터 이어진 비가 오전까지 내릴 것으로 보인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예상되는 아침 지역별 최저 기온은 서울 0도, 인천 0도, 춘천 -4도, 강릉 4도, 대전 0도, 대구 1도, 부산 5도, 전주 2도, 광주 3도, 제주 8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8도, 인천 6도, 춘천 9도, 강릉 7도, 대전 10도, 대구 12도, 부산 14도, 전주 11도, 광주 12도, 제주 13도로 예상된다. 


일부 지역을 제외하고 전국의 대기질은 대체로 좋을 전망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경기 남부와 충청, 전북 등을 제외하고 대부분의 권역에서 미세먼지 예보등급이 좋음에서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다만 일부 서해안 지역에서는 대기 정체로 전일 유입된 미세먼지와 국내 발생 미세먼지가 축적돼 동도가 다소 높게 나타나겠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