혁오 측 “드러머 이인우 불안증세 겪어... 활동 중단한다”

인사이트두루두루amc


[뉴스1] 김민지 기자 = 밴드 혁오의 드러머 이인우(27)가 활동을 중단한다.


21일 소속사 두루두루 아티스트 컴퍼니는 혁오 공식 SNS에 "드러머 이인우가 심리적 불안증세로 인한 치료와 회복을 위해 충분한 휴식이 필요하다는 판단으로 2월 8~9일로 예정된 서울 공연을 비롯하여 2020 월드투어 '사랑으로'(through love)에 참여할 수 없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게 된 점 너른 양해 바라며 건강한 모습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응원 부탁드린다"며 "두루두루 아티스트 컴퍼니는 앞으로 예정된 혁오의 원활한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혁오는 오는 2월8일 서울 공연을 시작으로 6월까지 2020 월드투어 '사랑으로'를 진행할 예정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hyukohofficial'


다음은 혁오 측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두루두루 아티스트 컴퍼니입니다.


혁오를 사랑하고 아껴주신 팬 분들께 갑작스러운 소식을 전하게 되어 송구합니다.


혁오의 드러머 이인우씨가 심리적 불안증세로 인한 치료와 회복을 위해 충분한 휴식이 필요하다는 판단으로 2월 8, 9일로 예정된 서울 공연을 비롯하여 2020 월드투어 '사랑으로 (through love)'에 참여할 수 없게 되었습니다.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게 된 점 너른 양해 바라며 건강한 모습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응원 부탁드립니다.


두루두루 아티스트 컴퍼니는 앞으로 예정된 혁오의 원활한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