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따뜻해지는 내일(22일) 전국에 끈적이는 '비' 쏟아진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수요일인 내일(22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새벽에는 일부 지역에서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21일 기상청에 따르면 22일부터 23일 오후까지 제주도에서 시작해 중부, 남부지방에 비가 내린다.


예상 강수량은 남해안과 제주도에서 30~80mm이며 제주도 산지에는 120mm가 넘게 비가 쏟아지는 곳도 있겠다.


비가 오는 지역은 가시거리가 짧고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있어 주의해야 하겠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또한 중부지방과 일부 남부 내륙지방에는 내린 비나 눈이 얼어붙을 가능성이 있어 교통안전에 특히 주의해야 한다.


비가 오기 전까지는 강원 동해안 지역과 남부 산지, 일부 남해안과 경북 내륙 지방은 대기가 매우 건조할 것으로 보이며 그 밖의 지역 또한 차차 건조해질 것으로 전망돼 산불 등 화재 예방에 유의해야 한다.


특히 이날 밤부터 23일 오전 사이에는 남해상에 파도가 높게 일고 곳곳에 돌풍,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어 항해 혹은 조업을 하는 선박은 특히 주의해야 한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7~4도, 낮 최고기온은 5~11도로 평년(최저 -12~-1도, 최고 0~7도)보다 포근한 편이 되겠다.


아침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2도, 인천 -1도, 수원 -2도, 춘천 -2도, 강릉 3도, 청주 -1도, 대전 -1도, 세종 -3도, 전주 0도, 광주 1도, 대구 0도, 부산 4도, 울산 1도, 창원 1도, 제주 8도 등이다.


낮 예상 최고기온은 서울 7도, 인천 6도, 수원 7도 춘천 6도, 강릉 9도, 청주 7도, 대전 7도, 세종 6도, 전주 7도, 광주 8도, 대구 8도, 부산 11도, 울산 10도, 창원 8도, 제주 14도 등으로 예상된다.


미세먼지의 경우에는 서울·경기 '나쁨' 그 외 권역은 '좋음'~'보통'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보됐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