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대, 1인당 재산 평균 '9,600만원' 가지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최동수 기자 = "내 통장에는 얼마의 돈이 들어 있을까?"


'사회초년생'으로 불리는 20대의 평균 자산이 1억 원에 가까운 것으로 조사된 것이 재조명 받고 있다.


지난 2018년 3월 신한은행은 '2018 보통 사람 금융 생활 보고서'를 통해 조사 내용을 공개했다.


해당 보고서는 전국 만 20~64세의 금융소비자 2만명을 대상으로 약 2개월간 조사되어 출간됐다.


이 보고서에서 가장 눈길을 끈 건 '연령별 1인당 총자산 현황'이었는데 20대는 평균 9,632만 원의 자산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영화 '위대한 개츠비'


20대의 평균 자산을 세부적으로 보면 건물, 주택 등의 부동산자산이 59.8%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다.


또 예금 등의 금융자산은 19.5%로 조사됐으며 나머지 기타자산은 20.7%를 나타냈다.


해당 보고서를 보면 20대의 가장 큰 지출은 주거비였으며 식비 역시 큰 지출을 하는 데 한몫했다.


30대의 자산은 20대보다 약 2.7배 많은 2억 6,252만 원이 평균이었는데 30대 역시 부동산 자산이 73.8%를 차지할 정도로 비중이 높았다.


40대는 3억 6,339만 원의 평균 자산을 갖고 있었으며 50대 이상은 4억 7,367만 원으로 가장 높았다.


앞서 신한은행은 다양한 사람들의 금융 생활과 경제 전반을 살펴보기 해당 보고서를 작성했다.


해당 보고서를 본 누리꾼은 자신의 실제 자산과 굉장히 다른 평균 수치에 놀랍다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신한은행은 다양한 청년층을 대상으로 한 금융 서비스를 개발하는 등 자산 증가에 발맞춘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