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곡 뮤비서 성형 1도 안 했다는 거 인증한 '모태 미녀' 아이유

인사이트YouTube '1theK (원더케이)'


[인사이트] 이원석 기자 = 가수 아이유가 신곡 뮤직비디오에서 아기 때와 똑같은 상큼한 비주얼을 과시했다.


지난 18일 아이유는 공식 채널을 통해 새 앨범 타이틀곡 '블루밍'(Blueming)의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공개된 뮤직비디오 속 아이유는 영롱한 파란색 머리를 한 채 우월한 미모를 자랑했다.


그중 머리를 질끈 묶은 그의 귀여운 모습이 많은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인사이트YouTube '1theK (원더케이)'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뽀얀 피부를 드러낸 아이유의 사랑스러운 자태가 과거 모습과 매우 흡사했기 때문이다.


동그란 두상에 예쁜 눈망울, 오밀조밀한 이목구비까지 현재의 아이유는 어린 시절 얼굴과 소름 돋을 정도로 똑같았다.


오랜 시간이 흘러도 변치 않는 아이유의 우월한 미모는 보는 이들의 감탄을 유발했다.


'블루밍' 뮤직비디오를 접한 누리꾼들은 "진짜 러블리 끝판왕", "아이유 유치원 사진이랑 완전 똑같다", "역시 모태미녀" 등의 열띤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지난 18일 발매된 아이유의 '블루밍'은 현재 각종 음원사이트 차트 순위 정상을 휩쓸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1theK (원더케이)'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dlwlrma'


YouTube '1theK (원더케이)'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