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복' 입으세요" 영하 추위 몰아치는 오늘(19일), 최저 '영하 7도'까지 떨어진다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화요일인 오늘(19일), 아침 기온이 최저 영하 7도까지 떨어질 전망이다.


패딩만 꺼냈다고 안심할 게 아니라, 이제 내복을 준비해야 하는 날씨가 됐다.


19일 기상청은 이날 저기압을 따라 북서쪽에서 차고 건조한 공기가 내려오면서 중부내륙을 중심으로 아침 기온이 어제보다 10도 이상 떨어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바람까지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질 것으로 예상했다.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4도, 인천 -2도, 수원 -4도, 춘천 -5도, 대전 1도, 세종 -2도, 광주 5도, 대구 3도, 부산 5도, 제주 10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4도, 인천 5도, 수원 5도, 춘천 4도, 대전 7도, 세종 7도, 광주 9도, 대구 8도, 부산 11도, 제주 12도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천, 경상북도, 충청남도, 강원도, 전라북도, 제주 등에는 강풍주의보도 발효되는 만큼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좋음 또는 보통 수준을 나타내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가 1.0∼3.0m, 남해 앞바다가 0.5∼2.0m, 동해 앞바다가 0.5∼3.0m로 각각 예보됐다. 먼바다 파고는 서해 1.5∼4.0m, 남해 1.0∼4.0m, 동해 2.0∼5.0m로 일겠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