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물' 갈망하게 하는 '어하루' 로운의 설레는 가운핏

인사이트Instagram 'mbcdrama_now'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어쩌다 발견한 하루' 로운이 의사 가운마저 설레게 만드는 완벽 핏을 자랑했다.


15일 '어쩌다 발견한 하루' 제작진 측은 공식 SNS를 통해 촬영장 비하인드 사진 여러 장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하루(로운 분)는 은단오(김혜윤 분)를 구해내기 위해 의사 가운을 입고 등장했다.


보는 이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건 가운마저 명품 의상으로 보이게 만드는 로운의 핏이었다.


인사이트Instagram 'mbcdrama_now'


평소 드라마 속에서 착용하던 교복과는 사뭇 다른 흰 가운을 입은 로운은 지적인 분위기를 한껏 발산했다.


검정 슬랙스에 하얀 가운을 걸친 로운의 모습은 마치 슈트 광고라고 착각할 정도로 퍼펙트했다.


살짝 가르마를 탄 헤어스타일은 로운의 미모를 더욱 돋보이게 만들었다.


인사이트Instagram 'mbcdrama_now'


또 촬영 중간중간 손가락으로 브이를 그리며 장난을 치는 로운의 모습은 팬들의 시선을 뗄 수 없게 했다.


큐트와 스마트를 동시에 갖춘 느낌을 주는 로운의 자태에 누리꾼은 "섹시하다", "진료받고 싶다", "제발 단오 살려주길" 등의 다양한 반응을 전했다.


역대급 가운 핏을 선보이며 여심을 뒤흔든 로운의 자태를 아래 하단 사진을 통해 만나보자.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mbcdrama_now'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