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SENTED BY 아이더

허그 하고 싶을 정도로 난리 난 아이더 '남친 패딩'

인사이트아이더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언제 더웠냐는 듯 기온이 뚝 떨어져 싸늘한 바람이 불어오는 요즘.


날씨가 점점 추워짐에 따라 사람들은 하나 둘 씩 패딩 재킷에 관심을 쏟기 시작했다.


그런 가운데, 최근 아웃도어 브랜드 아이더에서는 뛰어난 보온성과 세련된 디자인으로 남심은 물론 여심까지 단번에 사로잡을 다채로운 스타일의 패딩 재킷을 출시해 시선을 모으고 있다.


롱패딩이 대세였던 작년과는 달리 올해의 경우 중다운, 숏패딩도 소비자들 사이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아이더는 '패딩 맛집'답게 스포티한 숏패딩부터 기본 아이템으로 제격인 중다운, 최강의 보온성을 제공하는 롱패딩까지 다양한 재킷을 준비했다.


다리도 길어 보이고 활동성까지 극대화한 캐주얼 숏패딩


인사이트아이더


평소 활동량이 많다면 짧은 기장으로 편안한 활동성을 제공하는 '스투키'(STOOKY) 구스 다운이 제격이다.


스투키 구스 다운은 허리까지 오는 짧은 길이감의 항공 점퍼형 패딩으로, 아이더 겨울 광고에서 브랜드 모델 박보검이 입고 나와 화제가 된 다운 재킷이기도 하다.


다리가 길어 보이는 효과는 물론 짧은 기장감에도 불구하고 구스 다운 충전재가 적용돼 탁월한 보온성을 제공하는 것이 장점이다.


색상은 블랙, 베이지, 오프 화이트 3가지로 만나볼 수 있다.


이유 있는 스테디셀러! 키에 구애받지 않는 중다운


인사이트아이더


야외 아웃도어 활동뿐만 아니라 일상생활에서도 폭넓게 활용 가능한 가성비가 뛰어난 제품을 선호하는 남성이라면 '카라스'(KARAS) 구스 다운을 추천한다.


힙라인을 덮는 중기장의 구스 다운으로, 스포티한 느낌의 사파리형 스타일이 매력적이다.


또 아이더의 스테디셀러 제품 중 하나로, 여자친구와 함께 착용하기 좋은 커플 아이템으로도 인기가 많다.


특히 너무 짧지도 길지도 않은 힙라인의 기장으로 '키작남'도 '키큰남'도 길이 걱정 없이 누구나 소화 가능한 '무난템'(무난한 아이템)이다.


이외에도 지난해 선보인 버전보다 라쿤퍼의 면적을 10mm 증가 시켜 한층 더 풍성하고도 따뜻해 보이는 퍼 트리밍을 적용하기도 했다. 


색상은 블랙과 베이지 2가지다.


길지만 가벼운 반전 매력의 롱패딩


인사이트아이더


겨울철 야외에서 머무는 시간이 길거나 무릎을 덮은 기장감으로 극대화된 보온성을 중요시하는 남성이라면 '스테롤플러스'(STELOL PLUS) 구스 다운이 안성맞춤이다.


무릎 라인에 떨어지는 길이와 몸 전체를 감싸는 넉넉한 오버핏으로 스타일리시한 윈터룩 연출이 가능하다.


지난 시즌 버전보다 다운량을 늘리고 볼패딩을 후드 및 밑단에 사용해 폭 안기고 싶은 벌키감을 업그레이드했다.


긴 길이의 롱패딩이라고 해서 무거울 것이라는 생각은 편견. 제품은 구스 다운 충전재를 활용하여 가벼우면서도 따뜻한 것이 특징이다. 


색상은 블랙, 다크 네이비, 오프 화이트 총 3가지다.


인사이트아이더


어떤가. 아이더에서 야심 차게 준비한 모든 종류의 패딩이 다 매력적이라 '선택의 늪'에 빠져버리고 말았는가.


이럴 땐 자신의 키, 체형, 평소 즐겨 입는 스타일을 고려해 전략적으로 패딩을 고르는 것도 하나의 꿀팁이다.


여기서 가장 중요한 점은 아이더의 모든 패딩은 여자친구가 쏙 안기고 싶을 정도로 포근한 느낌을 자랑한다는 것이다.


올겨울 몸과 마음 모두 따뜻해지고 싶다면 전국 오프라인 아이더 매장 혹은 공식 온라인몰(http://www.eider.co.kr)을 방문해 볼 것을 추천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