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대교는 무너졌냐?"··· 술자리서 무조건 핵인싸 등극할 수 있는 타짜 '곽철용 술게임'

인사이트영화 '타짜'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최근 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의 개봉과 함께 1편 등장인물이었던 곽철용(김응수 분)의 인기가 급상승하고 있다. 


곽철용은 영화 속 대사 "마포대교는 무너졌냐? 이 새끼야!"로 '4딸라' 김영철, '고독한' 전광렬에 이어 랜선 대스타 반열에 올랐다. 


이런 중에 '곽철용 술게임'까지 등장했다. 


최근 다수의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퍼지고 있는 곽철용 술게임은 누리꾼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내는 중이다. 


인사이트영화 '타짜'


소개된 곽철용 게임은 벌주를 따라놓은 뒤 "회장님, 올림픽대로가 막힐 것 같습니다"는 인트로로 시작된다. 


그다음 첫 번째 주자부터 "마포대교는 무너졌냐? 이 새끼야!"라고 이어가면 된다. 


지하철 게임을 떠올리면 이해하기 쉽다. 


"영도다리는 무너졌냐? 이 새끼야!", "런던타워브릿지는 무너졌냐? 이 새끼야?", "징검다리는 무너졌냐? 이 새끼야?"라며 한 명씩 돌아가면서 다리 이름을 말하면 된다. 


인사이트영화 '타짜'


만약 한 바퀴를 다 돌았음에도 게임이 끝나지 않았다면 게임을 시작한 사람이 "묻고 따블로 가!"라며 벌주 한 잔을 더 따른다. 


다리 이름을 떠올리지 못하면 벌주를 마셔야 한다. 이때 옆 사람이 "젊은 친구 신사답게 행동해"라고 말해줘야 한다.


해당 게임을 접하게 된 누리꾼들은 폭발적인 반응을 내비쳤다. 


이들은 "꿀잼이겠다", "다음 술자리에서 반드시 한다", "충분히 할 가치가 있는 술게임이다"라며 기대감을 숨기지 않았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