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대학생들 개강까지 앞으로 단 '7일'밖에 안 남았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MBC '킬미힐미'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드디어 뜨거운 여름이 물러가고 선선한 가을바람이 불기 시작했다.


꿉꿉했던 무더위가 지나간 것은 두 팔 벌려 환영하지만, 이것만큼은 뒤로 무르고 싶다.


바로 '개강'이다. 대부분의 대학이 개강하는 오는 9월 2일이 벌써 일주일 앞으로 성큼 다가왔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JTBC '청춘시대'


이제는 본격적으로 축축 늘어지는 방학 후유증을 떨쳐내고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개강을 준비해야 할 때다.


개강 후 몰아닥칠 수업과 과제들에 대비하려면 그동안 늦은 밤까지 스마트폰을 보고 늦잠을 자던 습관부터 버려야 한다.


대신 일찍 잠자리에 들어 충분히 자고 다양한 영양분을 섭취해 면역력을 높여야 하겠다.


또한 개강 전 꼭 '수강 신청' 날짜를 확인해야 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JTBC '청춘시대2'


수강 신청을 놓치면 원치 않는 수업을 들어야 할 뿐만 아니라 조교의 쓴소리도 들을 수 있으니 말이다.


방학이 끝나간다는 아쉬움에 한숨이 푹푹 나오겠지만, 개강하면 오랜만에 과 친구들을 만날 수 있다는 장점도 있으니 너무 우울해하지는 말자.


개강 후 열심히 과 생활을 하다 보면 또 금세 2학기 종강이 찾아올 것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