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밤에 비 내리면 내일(21일)부터 무더위 가고 가을 날씨 찾아온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Instagram 'so__hyun1226'


[인사이트] 김천 기자 = 무더웠던 여름이 끝을 향해 가고 있다. 내일부터는 한반도를 달궜던 무더위가 물러나기 시작하겠다.


20일 기상청은 이날 저녁 늦게부터 남부지방을 시작으로 비가 쏟아지겠다고 예보했다. 이날 쏟아진 비는 내일(21일) 전국으로 확대되면서 한반도에 남아 있는 더위를 누그러뜨릴 전망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경남 해안 지역에는 모레(22일) 밤까지 150mm가 넘는 빗줄기가 이어지겠다. 호남 지역과 남해안은 50mm에서 100mm의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이외의 지역에도 비가 예보됐다. 경북 남부는 120mm 이상, 호남은 30~80mm, 중부지역에는 40mm의 비가 쏟아지겠다.


특히 북태평양고기압이 일본 쪽으로 물러나면서 남해안의 수증기 통로가 열린 상태라 영남 지역과 경상도 지역에는 시간당 30mm의 집중호우가 예상된다. 비가 오는 지역에서는 천둥이나 번개, 돌풍이 동반될 가능성도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Instagram 'no_hpic'


아침 최저기온은 20도에서 25도 사이로 예보됐다. 낮 최고기온은 26도에서 31도 사이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24도, 인천 25도, 수원 23도, 춘천 22도, 강릉 22도, 청주 24도, 대전 24도, 세종 22도, 전주 24도, 광주 24도, 대구 24도, 부산 24도, 울산 24도, 창원 24도, 제주 26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1도, 인천 29도, 수원 31도, 춘천 31도, 강릉 29도, 청주 31도, 대전 31도, 세종 30도, 전주 30도, 광주 30도, 대구 30도, 부산 29도, 울산 29도, 창원 29도, 제주 30도로 예상된다.


미세먼지의 농도는 전국이 좋음에서 보통 수준을 보일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 관계자는 "내일 전국에 비가 내리고 나면 남아 있는 더위가 완전히 누그러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인사이트Instagram 'm_sunflower2017'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Instagram 'hae_min_i'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