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수능 '11월 14일'까지 앞으로 딱 '100일' 남았다

인사이트수능 디데이 카운터 홈페이지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2019년 11월 14일로 예정된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이 100일 앞으로 다가왔다.


이때가 되면 수험생들은 하루라도 도서관에 가지 않으면 양심에 찔리는(?) 이상한 압박을 받기 시작한다.


또 100일이라는 짧은 시간이 남았다는 사실에 불안하긴 하지만 공부 빼고 다 재밌는 모순을 경험하게 된다.


특히 요즘은 최고 기온 35도를 웃돌 정도로 더워진 날씨에 집중력이 급격히 떨어져 고민이 이만저만이 아닐 것이다.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그러나 수능 성패는 지금부터가 중요하다.


대부분의 입시 전문가는 수능이 EBS 강의·교재와 약 70% 연계되는 만큼 여기에 집중하는 게 좋다고 조언했다.


또한 시간 안배를 위한 훈련도 시작하라고 덧붙였다. 국어영역 80분 수학영역 100분 등 실전과 똑같은 시간 동안 똑같은 양의 문제를 푸는 연습을 해야 한다.


마지막으로 오답 노트를 활용하는 게 막판 스퍼트를 내기에 좋은 방법이다. 자신이 어떤 유형에서 실수를 하는지 확인하고 교과서를 통해 개념을 정리해 나가는게 좋겠다.


원하는 대학을 위해 더위와 싸우며 공부하고 있을 수험생과 N수생에게 응원의 박수를 보낸다.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