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 폭탄+돌풍 동반한 5호 태풍 다나스, 이번 주말 한반도 근처까지 온다"

인사이트기상청


[인사이트] 김천 기자 = 필리핀 부근에서 발생한 태풍이 한반도 방향으로 접근하고 있다.


17일 기상청은 오전 3시 필리핀 마닐라 북동쪽에서 약 400km 떨어진 해상에서 제5호 태풍 다나스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번 태풍의 중심기압은 996hPa, 최대풍속은 18m/s로 소형급 태풍이다. 하지만 풍속이 높은 만큼 주의가 필요하다.


현재 다나스는 시속 13km의 속도로 우리나라를 향해오고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내일(18일) 타이완 타이베이 남쪽을 지난 뒤 점점 서쪽으로 이동할 것으로 전망된다.


우리나라에 영향을 미치는 시기는 주말인 21일이 될 가능성이 있다. 22일 새벽에는 백령도까지 접근해 우리나라에 큰 영향까지 미칠 가능성도 있다.


기상청 관계자는 "다나스가 대만을 거쳐 북쪽으로 이동할 것으로 보이지만 태풍 발생 초기인 만큼 진로를 단정하기 어렵다"면서 "태풍이 어떻게 발달하는지 지켜봐야 한다"고 전했다.


이어 "장마전선이나 북태평양고기압, 티베트고기압에 따라 진로가 달라질 가능성이 크다"고 덧붙였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