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자 컴백 무대서 뮤비 속 '얼빡샷' 재현한 뷔 비주얼 수준

인사이트KBS2 '뮤직뱅크'


[인사이트] 문세은 기자 = 방탄소년단 멤버 뷔가 초 근접 촬영에도 완벽한 비주얼을 자랑해 팬들을 설레게 했다.


지난 19일 KBS2 '뮤직뱅크'에서는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의 컴백 무대가 그려졌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신곡 '작은 것들을 위한 시' 무대에서 하얀색 의상을 맞춰 입고 등장했다.


특히 무대 도입부에서 방탄소년단은 '작은 것들을 위한 시' 뮤직비디오와 똑같은 장면을 연출해냈다.


KBS2 '뮤직뱅크'


뮤직비디오 속 전주 부분에서는 멤버 뷔의 얼굴이 카메라에 클로즈업된다.


'뮤직뱅크'의 카메라 감독 역시 전주 부분에서 멤버 뷔를 원샷으로 잡으며 얼굴이 화면 가득히 비춰지도록 클로즈업했다.


뷔는 얼굴이 크게 잡히는 원샷에도 굴욕 하나 없는 완벽한 비주얼을 뽐냈다.


파란색 머리에 흰 피부, 또렷한 이목구비를 갖춘 뷔는 하얀 옷을 찰떡같이 소화하며 마치 하늘에서 내려온 천사 같은 자태를 자랑했다.


마치 CG처럼 비현실적으로 잘생긴 뷔를 본 팬들은 "여기가 천국인가 봅니다. 천사가 앞에 있어요", "보고만 있어도 자연 라식 된다", "귀걸이랑 반지 착용한 거 한참 후에 알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YouTube 'ibighit'


Naver TV '뮤직뱅크'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