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래미 어워드' 레드카펫서 플래시 세례 받은 '월클' 방탄소년단

인사이트Twitter 'MTV'


[인사이트] 최해리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이 '그래미 어워드' 시상식에 입성했다.


10일 (현지 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센터에서는 '제61회 그래미 어워드'가 열렸다.


이날 시상식에는 방탄소년단이 한국 가수 최초로 시상자로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았다. 레드카펫에 등장하자마자 멤버들은 플래시 세례를 받았다. 


일곱 명 멤버들 모두 단정하게 턱시도를 차려입고 등장했다. 특히 뷔는 민트색, 지민은 보라색으로 헤어 컬러를 변신해 눈길을 확 끌었다.


인사이트Twitter 'STAPLESCenter'


현지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리더 RM은 "'그래미 어워드'에 오는 것이 소원이었다. 꿈을 이뤘다"고 소감을 밝혔다. 


막내 정국 또한 "우리가 사랑하는 일을 함으로써 많은 사랑을 받을 수 있는 건 축복이다. 팬들 사랑에 정말 감사하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번 방탄소년단이 참석한 '그래미 어워드'는 미국 3대 시상식으로 꼽히는 최고 권위의 시상식이다.


이날 참석으로 방탄소년단은 한국 가수 최초로 빌보드 뮤직 어워드,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에 이어 미국 3대 음악 시상식에 모두 참석하는 기록을 세우게 됐다.


인사이트Twitter 'CBS'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