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16일) 갑자기 라이브 방송 켜 걱정하는 팬들에 '심경' 전한 현아

인사이트Instagram 'hyunah_aa'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걱정하지 마세요"


소속사 후배 가수 이던과의 열애로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에서 퇴출 당한 가수 현아가 걱정하는 팬들을 위해 인스타그램 라이브를 켰다.


16일 오전 현아는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통해 팬들과 짧게 소통했다.


현아는 "오랜만에 제가 라이브 방송을 한다. 아침이라 조금 부었으니 양해 바란다"고 말했다.


인사이트Instagram 'hyunah_aa'


이어 그는 "저는 밥을 먹기 위해 부모님을 만나러 가는 길"이라며 "여러분들 그리고 우리 팬분들, 제 걱정 하지 마세요"라고 덧붙였다.


현아는 "다들 날씨 많이 추워졌는데 저처럼 따듯하게 입고 다니시길 바란다. 식사 꼭 챙기고 이렇게 라이브로 소식을 전하겠다"며 또 라이브를 키겠다는 계획도 전했다.


지난 15일 큐브엔터테인먼트와 계약 해지에 합의하며 소속사를 떠나기로 한 '개국공신' 현아.


현아가 계약 해지 전 큐브엔터테인먼트 신대남 대표에게 "제가 얼마나 죽을 죄를 졌는지 모르지만", "저는 오늘날 큐브엔터테인먼트가 있기까지 몸이 부서져라 열심히 활동한 죄밖에 없습니다" 등 통한의 편지를 보낸 것으로 알려져 그의 반가운 근황에도 팬들의 걱정은 줄지 않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hyunah_a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