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가을 들어 가장 춥다"···오늘 아침 기온 '6도'까지 내려간다

인사이트JTBC '밥 잘사주는 예쁜 누나'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목요일인 오늘은 올 가을 들어 가장 쌀쌀한 날씨가 나타나겠다.


11일 기상청은 "오늘은 최저기온이 6도까지 내려가는 등 이른 추위가 시작될 것으로 보인다"라고 밝혔다.


기상청에 따르면 중국 북부지방에서 불어오는 고기압 영향으로 전국은 대체로 맑은 날씨를 보이겠다.


기온은 북서쪽에서 강하게 유입되는 찬 공기 때문에 예년보다 낮을 것으로 예상된다.


서울을 비롯한 대부분의 지역이 6도까지 떨어지는 등 때 이른 추위가 이어지겠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아침 중부내륙과 남부 산지에는 서리가 내리는 곳이 있겠으며 일부 산지에는 얼음이 어는 곳도 있겠다.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6도, 인천 8도, 수원 7도, 춘천 4도, 강릉 8도, 청주 7도, 대전 7도, 전주 8도, 광주 9도, 대구 8도, 부산 10도, 제주 15도 등이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15도, 인천 15도, 수원 15도, 춘천 15도, 강릉 16도, 청주 16도, 대전 16도, 전주 17도, 광주 17도, 대구 17도, 부산 18도, 제주 18도 등이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경기 양주와 강원 철원, 태백 등 산간지역은 2도까지 떨어질 것으로 예보됐다.


대기 확산이 원활해 미세먼지는 전 권역 '보통'에서 '좋음' 수준을 나타내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당분간 북서쪽에서 기온이 평년보다 4~7도가량 낮은 추운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보여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