땀 뻘뻘 흘리는 인력거 삼촌 걱정돼 "아빠가 운전해"라고 말한 천사 나은이

인사이트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인사이트] 김민수 기자 = 박주호 딸 나은이가 인력거 삼촌을 배려하는 천사 같은 모습을 보였다.


지난 7일 방송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축구선수 박주호와 딸 나은이의 북촌 나들이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박주호는 나은이, 건후와 인력거에 몸을 싣고 북촌 투어에 나섰다.


인사이트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나은이는 지나가는 사람들에게 밝은 표정으로 인사하며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했다.


뿐만 아니라 인력거를 몰던 직원이 자전거를 타며 힘들어하는 모습을 보이자 나은이는 "삼촌 안 힘들어?", "나은이가 땀 닦아줄까?", "물 줄까요?"라며 챙기는 모습을 보였다.


계속해서 인력거를 모는 직원이 걱정된 나은이는 결국 박주호에게 "아빠가 운전해. 삼촌 힘들잖아"라고 말하며 직원을 배려하는 모습을 보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결국 박주호는 인력거를 끌기 시작했다.


갑자기 느려진 인력거 속도에 나은이는 "왜 이렇게 느려?"라고 덧붙이기도 해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Naver TV '슈퍼맨이 돌아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