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6일) 전국 '태풍 경보+풍랑 주의보' 발령···최대 400mm 물폭탄 쏟아진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Twitter 'CleRin_Milky'


[인사이트] 석태진 기자 = 토요일인 내일(6일)은 제25호 태풍 '콩레이'(KONG-REY)가 한반도에 상륙해 남부 지방을 관통하겠다.


5일 기상청에 따르면 오는 6일은 태풍의 영향으로 전국에 비가 쏟아지다가 오후부터 차차 그칠 전망이다.


현재 서귀포 남남서쪽에서 시속 26km로 북상 중인 태풍 '콩레이'는 지난 3일 '매우 강한 중형급'에서 '중간 강도의 중형급'으로 세력이 약화된 상태다.


기상청은 "당초 남해를 통과해 동해로 빠져나갈 것으로 보였던 '콩레이'가 북쪽으로 경로를 이동하며 6일 낮 경남 통영을 지나 부산으로 통과할 것"이라고 전했다.


인사이트제25호 태풍 '콩레이'(KONG-REY) / 사진 제공 = 기상청


태풍의 영향으로 예상되는 강우량은 제주도 100~300mm, 남부 지방·강원 영동·울릉도·독도 80~150mm, 중부지방 30~80mm 정도다.


오는 6일 아침 기온은 서울 17도, 강릉 16도, 대전 19도, 광주 20도, 대구 21도, 부산 19도, 제주 23도로 관측된다.


낮 최고 기온의 경우 서울 21도, 강릉 21도, 대전 21도, 광주 23도, 대구 24도, 부산 24도, 제주 24도로 예측되고 있다.


미세먼지는 원활한 대기 확산과 강수의 영향으로 전 권역이 '좋음'을 나타낼 예정이며 오존 농도 또한 '보통' 수준을 유지할 전망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태풍의 영향으로 오는 7일까지 매우 강한 바람이 불겠으니 침수피해와 안전사고에 대비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인사이트뉴스1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