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이 잠만 자면 '가위'에 눌리는 이유는 '수면 부족' 때문이다"

인사이트Alyssa Miller


[인사이트] 진민경 기자 = "아 또 시작된 건가…"


누군가에게 쫓기는 꿈을 꾸던 중 잠에서 깨면 꼭 '가위'에 눌리는 경험을 한다는 여성 A씨.


분명 정신이 또렷하게 깨어나 방 안의 냄새, 온도까지 느껴지는데 눈이 떠지지 않거나 몸이 말을 듣지 않는 상황에 부닥친다는 것.


조선 시대 허준이 쓴 '동의보감'에서는 이런 현상을 두고 잠든 뒤 혼백이 빠져나간 틈을 타 귀신이 침입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런 설이 확산되면서 '가위'는 더욱 공포감을 유발하는 증상이 됐다.


인사이트Healthxchang


이에 A씨와 같이 한밤중 '가위'에 눌리는 경험을 한 적이 있는 이들은 그 이유가 무엇인지 궁금해한다. 그리고 벗어나고 싶어 한다.


최근 영국 매체 맨체스터이브닝뉴스는 일명 '가위'라고 불리는 '수면 마비(Sleep Paralysis)' 증상의 원인과 해결책에 대해 보도했다.


수면 마비는 잠이 든 직후나 잠에서 막 깨어났을 때 전신이 마비되는 듯한 느낌을 준다.


경우에 따라 수면 마비가 찾아왔을 때 과거 괴롭거나 무서웠던 경험이 눈앞에 떠오르고 사람 목소리 등의 정체를 알 수 없는 음성이 들린다는 사람도 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사실 수면 마비 증상은 과거부터 전해져 내려오는 '귀신'과 관련 있다는 말과는 전혀 상관없다.


과학자들은 수면 마비가 충분히 자지 못한 사람에게서 나타나는 것이라고 설명한다.


이외 교대 근무나 시차 등 갑작스럽게 수면 시간이 바뀌었을 경우에도 발생한다고 알려졌다.


그런 만큼 잠을 깊이 자는 게 가장 좋은 방법이다.


평소 술이나 커피를 자주 마시는 사람이라면 횟수를 줄이고, 잠자리에 들기 4시간 전에 스트레칭과 같이 가벼운 운동을 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


특히 잠자리에 드는 시간을 규칙적으로 정한 뒤 하루 평균 6~8시간 잠을 자는 것이 가장 좋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