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짜미보다 센 초강력 태풍 콩레이, 이번주 주말 부산 상륙한다"

인사이트태풍 콩레이 예상 이동경로 상세정보 / 기상청


[인사이트] 김진솔 기자 = 이번 주말 시속 200km에 달하는 강풍을 동반한 태풍 '콩레이'가 한반도 내륙을 강타할 것으로 예측된다.


3일 기상청은 제25호 태풍 콩레이(KONG-REY)가 이날 오전 3시 기준 시속 18km로 일본 오키나와를 지나 부산으로 이동 중이라고 밝혔다.


태풍의 위력은 중심기압 920헥토파스칼(hPa)로 최대 풍속 초속 53m(시속 191㎞)를 자랑하며 강풍 반경 410km로 매우 강한 중형으로 분류된다.


앞서 일본열도에 상륙해 엄청난 재산 피해를 주고 130여 명의 사상자를 발생시킨 제24호 태풍 '짜미'보다 강력한 위력이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Twitter 'CleRin_Milky'


기상청은 콩레이가 짜미와 비슷한 경로로 올라와 5일부터 오키나와 부근에서 방향을 틀어 7일 0시께는 부산에 직접적인 영향을 끼칠 것으로 내다봤다.


또한 태풍이 남해상을 지나는 6~7일께 제주도와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매우 강한 바람이 불겠다고 예보했다.


다만 "태풍의 이동속도가 빨라질 경우 다소 북상할 가능성이 있겠다"고 알려 태풍이 한반도 깊숙이 상륙할 가능성도 염두에 두고 있다.


인사이트제25호 태풍 '콩레이(KONG-REY) 예상 경로 / 기상청


일본 기상청과 미국 합동태풍경보센터(JTWC)도 한국 기상청이 제시한 태풍 이동 경로와 유사한 진로와 시간대를 예상했다.


태풍의 진로와 강도는 유동적이지만, 주말 이후 제주도를 스쳐 지난 뒤 부산을 포함한 남해상은 태풍 직접 영향권에 들어가기 때문에 철저한 대비가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