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명시절부터 이미 '완성형 그룹'이었던 방탄의 놀라운 과거 영상

인사이트YouTube 'BANGTANTV'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방탄소년단이 무명에 가까웠던 시절부터 '떡잎'부터 남다른 연습량과 실력을 보였던 것이 재조명됐다.


30일 한국기업평판연구소 분석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한국 스타 9월 브랜드 평판 1위를 차지했다.


국내뿐만 아니라 전 세계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방탄소년단. 하지만 이들에게도 무명에 가까운 시절이 있었다.


곡 '상남자'로 대중의 뇌리에 인식될 때 즘 이들은 정규 1집을 발표한다.


인사이트YouTube 'BANGTANTV'


2014년 8월 발매된 1집 'DARK&WILD'의 타이틀곡은 'Danger(댄저)'였다.


야심 차게 낸 곡이지만 아쉽게도 반응은 미미했다. 이들이 월드스타가 되기 전까지 말이다.


세계의 핫루키로 떠오른 후 이들이 'Danger'곡을 위해 안무 연습을 하는 영상은 재조명을 받았다.


재조명 받은 영상에서 방탄소년단은 'Danger' 안무를 완벽하게 소화한다. 지금과 견주어도 전혀 손색이 없는 실력이다.


인사이트YouTube 'BANGTANTV'


영상에서 동작을 전환할 때 일곱 멤버의 발소리마저 동시에 나는 모습이다.


놀라울 정도로 흐트러짐 없는 이들의 안무 영상에 누리꾼들은 "이미 완성형이었구나", "원래 저렇게 잘했었는데 몰라봤다" 등 놀랍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현재 미국 뉴어크에서 월드투어 공연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오는 10월 6일 한국 가수 최초로 뉴욕 시티필드 스타디움 공연을 앞두고 있다.


인사이트YouTube 'BANGTANTV'


인사이트NBC '더 투나잇 쇼'


YouTube 'BANGTANTV'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