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12일) 최고 35도까지 오른다…"전국 대부분 폭염특보"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이경은 기자 = 목요일인 내일(12일)은 북태평양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에 덥고 습한 공기가 유입되면서 후텁지근한 무더위가 예상된다.


11일 기상청에 따르면 전국 대부분 지역에 햇볕이 강하게 내리쬐고 폭염특보가 확대되면서 낮 기온이 33도 이상까지 오르는 곳이 많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21∼25도, 낮 최고기온은 28∼35도로 예상된다.


대전·세종·전주·광주·대구·경북·포항·울산 등 지역에서 낮 최고기온이 34∼35도 수준까지 올라가겠으며 서울은 최고 32도로 예측됐다.


인사이트뉴스1


밤사이 최저기온이 25도 이상으로 유지되는 열대야 현상이 나타나는 곳도 많겠다.


강원 영서에는 오후 한때 소나기가 내리겠고 예상 강수량은 5∼20㎜다.


아침까지 중부 서해안에는 안개가 짙게 낄 것으로 전망되며 그 밖의 해안과 일부 내륙에도 안개가 끼겠다.


제8호 태풍 '마리아'의 간접 영향으로 제주도 남쪽 먼 바다에는 새벽까지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매우 높게 일겠다.


인사이트뉴스1


남해안과 제주도에는 당분간 너울성 파도가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을 것으로 예상되니 안전사고에 대비할 필요가 있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먼 바다에서 0.5∼3.0m, 남해 먼 바다에서 0.5∼2.5m, 동해 먼 바다에서 0.5∼1.5m로 일겠다.


당분간 지구와 달이 가까워지는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 높이가 높을 것으로 예상돼 서해안과 남해안 저지대에서는 밀물 때 침수 피해가 없도록 유의해야 하겠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