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험 공부하기 싫을 때 '무의식적'으로 하게 되는 행동 6가지

인사이트tvN '치즈인더트랩'


[인사이트] 이소현 기자 = 6월이 오면서 종강이 한 발짝 앞으로 다가왔다.


그러나 기말고사 또한 코앞으로 다가온 현실.


시험이 일주일 앞으로 다가왔지만 마음만 불안할 뿐 몸은 말을 듣지 않는다.


정신을 가다듬고 책상 앞에 앉아도 결국엔 딴짓을 하고 있는 나.


대학생이라면 공감할 시험 기간 공부하기 싫은 대학생들의 특징을 모아봤다.


1. 낮에 자고 밤에 공부하기


인사이트Mnet 'PRODUCE 101'


낮에는 집중이 안 된다는 이유로 밤에 일어나 공부하는 당신.


그러나 밤에도 집중이 안 되는 것은 똑같다.


2. 시험공부 빌미로 카페 가기


인사이트네이버 웹툰 대학일기


공부할 때는 백색소음이 필요하다며 카페로 가지만 실상은 웹서핑이나 페이스북 구경만 하다가 돌아온다.


와이파이와 에어컨, 충전기가 있는 한 카페에서 절대 공부할 수 없다.


3. 1시간 공부하고 1시간 스마트폰 보기


인사이트Facebook '대학생 공감'


열심히 공부하고 잠깐 쉬려고 스마트폰을 들여다보는 순간 보고 싶은 게 너무 많아진다.


분명 잠깐 본 것 같은데 시간은 공부한 만큼 훌쩍 지나있다.


4. 계속 미루던 책상 청소하기


인사이트tvN '응답하라 1988'


왠지 공부하려니 책상이 더럽다.


평소에는 거들떠보지도 않던 책장의 책들을 가지런하게 진열해놓고 싶은 충동을 주체할 수 없다.


5. 종강 후 여행 계획 세우기


인사이트


종강한 뒤 친구들과 여행을 가기로 계획했다면 시험 기간 안에 모든 코스를 완성할 수 있다.


관광지와 유명 맛집, 스케줄과 동선을 정하는 데 시험 기간만큼 좋은 시간이 없다.


6. 점수 예측하기


인사이트MBC '아빠! 어디가?'


소수 인원이 듣는 강의일 경우 높은 확률로 일어나는 현상이다.


내 뒤로 나보다 못하는 친구들을 줄 세워 내가 어느 정도의 학점을 받을 수 있을지 가정하는 것이다.


이렇게라도 공부 안 한 자신을 위로하며 정신 승리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