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침팬지 잠자리가 사람 침대보다 더 깨끗하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황성아 기자 = 침팬지의 잠자리가 사람의 침대보다 깨끗하다는 흥미로운 연구 결과가 나왔다.


15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 인디펜던트는 미국 노스캐롤라이나 주립대학의 메간 토메스(Megan Thoemmes) 교수가 이끈 연구 결과에 대해 전했다.


연구진은 인간과 침팬지의 잠자리에서 나온 유해 물질을 비교하기 위해 잠자리로 사용한 공간을 각각 면봉으로 긁어 표본을 채취했다.


연구에 사용된 침팬지의 표본은 아프리카 탄자니아에 사는 야생 침팬지 41마리의 잠자리에서 채취한 것이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연구진은 침팬지들의 잠자리에 거미나 진드기, 기생충 같은 유해 물체가 있는지 확인하기 위해 진공청소기도 사용했다.


그 결과 연구진은 침팬지의 잠자리에서 약 3.5%의 박테리아, 사람들의 침대에서는 35%의 박테리아가 검출된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연구진은 사람들의 침대에서 발견된 35%가량의 박테리아가 사람의 침, 피부, 노폐물에서 비롯됐다고 전했다.


또한 청결함을 추구하는 인간의 일상생활이 오히려 유해 미생물에 노출될 가능성을 키울 수 있다는 결론을 내렸다.


해당 연구를 이끈 토메스 교수는 "깨끗한 공간을 만들려는 인간의 노력이 오히려 생활에 알맞지 않은 환경을 만들기도 한다"고 말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