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중이 팬사인회 도중 한 여성팬을 보고 '펑펑' 눈물을 쏟아낸 이유

인사이트Twitter 'JaejoongNews'


[인사이트] 석태진 기자 = 시각장애를 가진 여성팬을 만난 그룹 JYJ 멤버 김재중이 눈물을 쏟았다.


지난 6일 트위터 계정 'JaejoongNews'에는 과거 김재중의 팬사인회 현장을 촬영한 영상이 게시됐다.


해당 영상에는 한 여성 팬이 시각장애인용 지팡이를 들고 팬사인회장을 방문한 모습이 담겼다.


행사 관계자의 안내에 따라 김재중의 앞에 앉게 된 일본인 여성 팬은 연신 소리를 지르며 기쁨을 표현했다.


인사이트Twitter 'JaejoongNews'


장애를 가진 여성은 바로 앞에 있는 김재중을 전혀 볼 수 없었지만 목소리만으로도 행복해했다.


여성 팬은 김재중에게 "제가 비록 앞을 보지 못하지만 김재중 씨를 만날 수 있고, 목소리를 통해 당신을 느낄 수 있다고"고 수줍은 고백을 전했다.


김재중은 여성 팬의 고백에 웃으며 대화를 나눴고 담담하게 사인을 건넸다.


인사이트Twitter 'JaejoongNews'


하지만 여성 팬이 자리를 뜨고 난 후 감정을 주체하지 못한 김재중은 결국 눈물을 흘렸다.


김재중은 전혀 보이지 않지만 목소리만으로 자신을 사랑해주는 여성 팬의 진심 어린 고백에 감동을 받은 것이다.


진심 어린 여성 팬의 고백과 이에 감동받은 김재중의 모습이 담긴 해당 영상에 누리꾼들은 "내가 가수여도 눈물 나겠다", "가수로서 제일 보람되는 말인 것 같다" 등 감탄의 반응을 쏟아내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witter 'JaejoongNews'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