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30일) 한강 야경 보며 '치맥' 즐길 수 있는 '튜브스터' 개장

인사이트

Instagram 'tubester1'


[인사이트] 이별님 기자 = 한강에서 낭만적인 피크닉을 즐길 수 있는 '튜브스터'가 개장했다.


지난 29일 튜브스터는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30일부터 반포 한강 세빛섬에서 개장한다고 밝혔다.


원형 모양의 무소음 친환경 모터보트인 튜브스터는 신개념 수상 레저 보트로 알려져 있다.


최대 6명까지 탑승 가능한 튜브스터는 강 한가운데서 아름다운 한강의 운치를 즐길 수 있어 친구 또는 연인과 함께 체험하기 좋다.


인사이트Instagram 'tubester1'


특히 튜브스터는 음식 반입이 가능하기 때문에 먹고 싶은 다양한 음식들을 얼마든지 가져와 자유롭게 맛볼 수 있다.


그 덕분에 튜브스터를 이용하면 한강 한 가운데서 낭만적인 봄 소풍을 즐길 수 있다.


튜브스터를 낮에 이용하면 시원한 바람을 맞으며 서울의 화려한 건물을 볼 수 있고, 밤에 이용하면 아름다운 한강의 야경을 감상할 수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tubester1'


아름다운 경치와 맛있는 음식을 동시에 향유할 수 있도록 하는 튜브스터는 올 11월까지 탈 수 있다.


이번 주말 사랑하는 연인 및 친구들과 튜브스터를 타고 한강 위에서 봄 소풍을 맞이하면 어떨까.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tubester1'


이별님 기자 byul@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