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제원 의원 "문 대통령, 부모 월급 아랑곳하지 않고 돈 쓰려는 철부지 아들 같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석태진 기자 = 자유한국당 장제원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 신년사에 대해 신랄하게 비판했다.


10일 문재인 대통령은 청와대 영빈관에 참모진과 함께 2018 무술년 신년 기자회견을 진행했다.


200명 넘는 기자들이 참석한 신년 기자회견에서 문재인 대통령은 '좋은 일자리 확대'와 '소상공인·영세 중소기업 지원' 등 경제적 문제에 집중하는 모습을 보였다.


신년 기자회견이 끝나고 자유한국당 소속 부산 사상구 장제원 의원은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오늘 문재인 대통령의 신년사를 들으니, 올해 대한민국이 무척 걱정됩니다"로 시작하는 글을 게시했다.


인사이트Facebook 'bravojewon'


이어 장 의원은 문재인 정부에 대해 "집권 초기부터 실패한 정권의 길로 접어든 모습입니다. 독선적 모습입니다"라고 덧붙였다.


장 의원은 이 같은 이유로 극단적인 포퓰리즘과 국회 협박, 협치 포기 등을 꼽았다.


장 의원은 "대통령의 한마디 한마디에 '억, 억' 소리가 납니다"라며 "한마디 한마디 할 때마다 국가 재정이 휘청휘청한다"고 밝혔다.


또 "(문 대통령이) 부모님의 월급은 아랑곳하지 않고 뭉칫돈만 쓰려는 철없는 아들의 모습입니다"라며 문재인 정부를 크게 비판하기도 했다.


인사이트


한편, 장제원 의원은 최근 '금수저'라는 곡을 발표한 래퍼 노엘(장용준)의 아버지로도 유명하다.


장제원 의원은 지난해 2월 조건만남, 미성년자 음주 논란에 휩싸인 아들 때문에 당 대변인직과 부산시당위원장직을 내려놓은 바 있다.


인사이트Facebook 'bravojewon'


인사이트


장제원 의원, 아들 노엘 응원 "난 너의 마지막 팬이 될게"바른정당 장제원 의원이 자신의 아들 노엘(장용준)에게 응원의 글을 남겨 눈길을 끌고 있다.


"친구라 불리던 XX들의 지갑 노릇"···장용준 과거 담긴 신곡 '금수저'Mnet '고등래퍼'에 나갔다가 논란 속에 자진 하차했던 래퍼 '노엘'(장용준)이 신곡을 들고 돌아왔다.


대학교 3개 운영하는 '부산 금수저' 장용준 집안 이력 화제Mnet '고등래퍼'에 이어 '쇼미더머니6'에 출연 중인 '노엘' 장용준의 집안 내력이 화제다.


'조건만남' 논란에 '고등래퍼' 하차한 장용준 현재 상태Mnet '고등래퍼' 장용준이 프로그램 하차를 선언한 가운데 현재 많이 힘들어하고 있다는 주변 증언이 나왔다.


석태진 기자 taejin@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