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조세호' 정식 멤버로 확정 "많은 응원 부탁드립니다"

인사이트MBC '무한도전'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개그맨 조세호가 MBC '무한도전'의 정식 멤버가 됐다.


6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제6의 멤버 자질로 조세호를 검증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조세호를 검증하기 위한 청문회를 연 무한도전 멤버들은 사생활, 진실성, 몰래카메라 등 검증에 나섰다.


조세호는 '방송은 취미다'라는 의혹에 "아버지의 연봉이 소문처럼 높지 않다"고 솔직하게 답했다.


인사이트MBC '무한도전'


이어 조세호는 연애사를 묻는 짓궂은 멤버들의 질문에도 "연예인에게 두 번 정도 대시해봤다"고 진솔하게 고백했다.


조세호의 자질을 검증하는 중간 그의 절친 이동욱도 등장했다.


이동욱은 "조세호가 '무한도전'과 어울리냐"는 질문에 "그렇다"고 말하며 믿을 만한 친구라고 적극적으로 밀어줬다.


결국 여러 검증을 받은 조세호는 무한도전의 새 멤버가 됐다.


인사이트MBC '무한도전'


유재석은 방송 말미에 "조세호를 새로운 멤버로 받아들이기로 했다"며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무한도전의 6번째 멤버는 항상 기대와 우려를 낳는다.


큰 기대를 갖고 들이더라도 막상 들어오면 잘하지 못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


조세호가 유재석, 박명수, 정준하, 하하, 양세형 등 기존 멤버들과 어떤 케미스트리로 시청자들을 즐겁게 해줄지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인사이트MBC '무한도전'


'무한도전' 제 6의 멤버로 조세호가 꼽히는 5가지 이유방송인 조세호가 '무한도전' 제6의 멤버로 꼽히는 5가지 이유를 모아봤다.


MBC 연예대상서 '무한도전' 팀에 위화감 없이 앉아있는 조세호개그맨 조세호가 MBC 연예대상에서 '무한도전'팀과 함께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권길여 기자 gilyeo@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