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9 19℃ 서울
  • 19 19℃ 인천
  • 18 18℃ 춘천
  • 20 20℃ 강릉
  • 19 19℃ 수원
  • 18 18℃ 청주
  • 17 17℃ 대전
  • 17 17℃ 전주
  • 19 19℃ 광주
  • 20 20℃ 대구
  • 22 22℃ 부산
  • 22 22℃ 제주

중소기업·사회계층 위해 2,700억 규모 지원 나서는 신한금융

신한금융지주가 연말을 맞아 중소기업·사회계층 위해 총 2,700억원 규모의 지원에 나섰다.

인사이트신한금융그룹


[인사이트] 김민수 기자 = 신한금융지주가 총 2,700억원 규모의 사회공헌 프로그램 추진에 나선다.


지난 12일 신한금융지주회사는 서울 중구 세종대로에 위치한 본사에서 이사회를 열고 새로운 사회공헌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전 계열사의 힘을 모아 '희망사회 프로젝트'를 추진하기로 했다.


신한금융은 이 프로젝트를 통해 소외, 저소득층의 소득 활동 지원 및 중소기업 성장 등을 위해 2020년까지 총 2,700억원 규모의 자원을 투입하기로 했다.


신한금융은 지난 11월부터 금융 본연의 역할에 충실하자는 '따뜻한 금융'의 개념 확장을 위해 지주사를 중심으로 희망사회 프로젝트라는 태스크포스(TF)를 결성해 세부 추진사업을 마련해왔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주요 신규 사업으로는 저신용자 재기 지원, 저소득 여성 인력 취업 지원, 청년 해외 취업 지원, 공동육아 나눔터 설립 지원, 위기가정 재기 지원, 도시 재생사업 지원, 4차 산업혁명 청년교육 지원 등을 추진하고 기존의 사회공헌사업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기로 했다.


저신용자 재기 지원 사업은 고용노동부와 협력해 신용회복지원자 5천 명을 대상으로 생계비를 지원하는 등 연 100억원 규모의 일자리 창출 프로그램이다.


또 저소득 여성 5천 명을 대상으로 하는 경력단절 여성 재기 지원 사업은 연간 50억원 규모로 여성가족부와 협력해 취업 훈련과정 기간 생계비를 지원할 계획이다.


인사이트연합뉴스


더불어 저출산, 육아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여가부와 연계해 3년 동안 '공동육아 나눔터' 총 150곳을 신규 설립할 예정이다.


또 위기가정 재기 지원 프로젝트는 한 부모 및 조손가정, 소년·소녀 가장 등 위기에 노출된 가정에 적극 지원을 통해 위기 완화 및 복원력 제고를 목표로 3년간 총 60억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신한금융, 연말 맞아 어르신들 '따뜻한 보금자리 만들기' 봉사활동신한금융그룹의 CEO들이 어르신들의 따뜻한 보금자리를 위해 팔을 걷고 나서 봉사활동을 펼쳤다.


김민수 기자 minsu@insight.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