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개농장'서 구조된 리트리버 입양한 '천사' 다니엘 헤니

인사이트반려견 망고와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다니엘 헤니 / Instagram 'danielhenneyofficial'


[인사이트] 황효정 기자 = 배우 다니엘 헤니가 우리나라 '식용견' 농장에서 구조된 골든 리트리버를 입양한 사실이 알려져 훈훈함을 전한다.


지난 22일 동물권단체 케어는 "지난 2월 경기도 남양주의 한 개농장에서 발견한 골든 리트리버를 배우 다니엘 헤니가 입양했다"고 밝혔다.


케어 측은 이 강아지를 구조하기 위해 6개월간 노력한 끝에 마침내 지난 8월 구조에 성공했다.


해당 리트리버 강아지는 미국으로 건너간 지 얼마 지나지 않아 다니엘 헤니에게 바로 입양됐다.


인사이트다니엘 헤니에게 입양되기 전 로스코의 모습 / 동물권단체 케어 


인사이트반려견 망고와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다니엘 헤니 / Instagram 'danielhenneyofficial'


강아지에게는 '로스코'라는 사랑스러운 이름이 생겼고, 지금은 다니엘 헤니의 반려견 '망고'와 함께 애정을 듬뿍 받으며 지내고 있다고 알려졌다.


앞서 MBC '나혼자산다'를 통해 대중에 공개되며 관심을 모은 다니엘 헤니의 반려견 '망고' 또한 한국에서 구조돼 그에게 입양된 강아지다.


방송 출연 당시 다니엘 헤니는 "망고가 한국에서만 오래 살아 영어를 못 한다"며 서툰 한국어로 망고와 대화하는 모습을 보이며 반려견에 대한 사랑을 드러냈다.


실제 다니엘 헤니의 인스타그램에 게재된 사진 대부분이 그가 반려견과 함께 시간을 보내고 있는 모습이 담겨 있을 정도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반려견 망고와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다니엘 헤니 / Instagram 'danielhenneyofficial'


한편 다니엘 헤니는 국제 동물보호단체인 휴메인 소사이어티 인터내셔널(HSI)의 개 식용 반대 캠페인에도 동참하며 동물 사랑을 직접 표현한 스타로 유명하다.


그는 "(구조될 수 있었던) 망고는 정말 운이 좋은 케이스"라며 "한국의 모든 개들이 지금의 망고처럼 사랑을 받으며 살았으면 좋겠다"고 바람을 전하기도 했다.


이러한 다니엘 헤니의 새로운 반려견 입양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드디어 좋은 가족을 만난 로스코가 건강하고 행복하기를", "다니엘 헤니는 어쩜 마음까지 잘생겼다" 등과 같은 댓글을 달며 훈훈한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반려견 망고와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다니엘 헤니/ Instagram 'danielhenneyofficial'


'망고 아빠' 다니엘 헤니의 남다른 반려견 사랑법 (사진 20장)배우 다니엘 헤니가 애완견 망고를 향한 꿀 떨어지는 '부성애'로 시선을 모았다.


황효정 기자 hyojung@insight.co.kr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